[보존] 한국MS, 프라이빗클라우드로 시장확대 기대

자료 091013 (행사)코엑스 마이크로소프트 세션

MS, 클라우드 구축 시장도 주목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자가 늘어날 수록 시장은 커진다.”

한국MS 인프라스트럭처 아키텍트 에반겔리스트 신현석 부장은 메가뉴스 지디넷코리아가 서울 삼성동 코엑스서 13일 개최한 ‘어드밴스 컴퓨팅 컨퍼런스 2009’에서 클라우드 환경에 대한 MS의 관점을 이 같이 밝혔다.

다만 여기서 언급한 것은 기업이 인프라를 직접 관리하는 프라이빗 클라우드만을 가리킨다.

MS는 현재 경쟁사들이 클라우드컴퓨팅 관련영역에서 하드웨어 사업부문을 갖고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각각 프라이빗 클라우드와 퍼블릭 클라우드에 주력할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신현석 부장은 “MS를 비롯하여 썬, IBM, HP 등 하드웨어부문이 있는 사업자는 타사가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를 구축하도록 지원하는 것이 전략”이라고 말했다. MS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시장 확대를 주요한 사업 기회로 볼 수 있는 것이다.

또한 “통신사를 비롯한 많은 대기업들은 다른 기업의 스토리지에 자사 데이터를 맡기기 꺼린다”며 “자체 관리하는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구축하길 원한다”고 말했다.

반면 “구글과 아마존같이 하드웨어 사업을 별도로 하지 않는 경우 가능한 사업모델은 자사 소유의 인프라를 서비스로 이용하도록 유도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MS가 제공하는 프라이빗 클라우드용 다이나믹 데이터센터 툴킷과 하드웨어 인프라를 사용하는 고객사로 LG CNS와 LG 데이콤 KIDC 등이 있다.

MS는 퍼블릭 클라우드 부문에도 윈도 애저 등을 포함한 플랫폼과 인프라 솔루션을 갖췄다고 밝혔다.

최근 썬을 인수한 오라클도 퍼블릭과 프라이빗 클라우드 양쪽을 공략하겠다는 전략을 알렸다. 구글과 아마존 등 기존 하드웨어 사업부문 없이 인프라만 공급하는 퍼블릭 클라우드 사업자와의 경쟁도 치열해질 전망이다.

(발표 채록)

신현석 부장은 참석자들 앞에서 “10명에게 클라우드의 정의를 물으면 10가지 다른 대답이 나올 것”이라며 “각자 상황에 따라 클라우드를 다르게 이해하고 활용하려 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각각 처한 상황에 따라서 서로 다르게 이해하고싶어하기 때문
3가지 입장
하드웨어 수익 우선시 : 기존 하드웨어 판매 원활하게 하기
데이터센터 보유 : 기존 IT인프라를 더 효율적으로 운용하기 -(가상화)
구글, 네이버, 다음 등 웹을 중심으로 사업 : SaaS 측면 중심

HP, Sun, IBM, MS 등 하드웨어부문이 있는 사업자는 하드웨어구축을 지원하는 것이 전략 = 하드웨어판매하고 각사 내부에 클라우드컴퓨팅 구축되도록 유도하는 것이 사업

구글과 아마존 = 하드웨어 사업은 하지 않음 그들 인프라 밑단에서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해 범용케하는 전략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컴퓨팅
윈도 애저 플랫폼 / 신현석

전통적인 방식 2가지
온프레미스 – 직접서버구매하고 서버안에 자체적인 어플리케이션 설치
호스팅 – 서버 관리에 대한 부분 idc로, 개발만 자체운용

새로 추가된1가지
클라우드

코드와 데이터의 접합
온프레미스, 호스팅, 클라우드 세 가지에 따라 6가지 조합 가능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전략
“클라우드컴퓨팅 사업자는 MS만 있는 게 아니다” “아마존 등 다양한 회사들이 클라우드-클라우드간 상호연결고리만 제공한다면 클라우드사업자는 많아지는 것” “그 파이가 커지는 것은 MS에게도 바람직”

사업자현황 인프라/플랫폼/애플리케이션 클라우드
프라이빗과 퍼블릭으로 6가지 영역 존재?
마이크로소프트는 프라이빗 인프라/ 퍼블릭 인프라와 퍼블릭 플랫폼에 포진

마이크로소프트는 3스크린과 클라우드
(웹을 통해 데탑뿐이아니라 이기종간 상호운용성 오픈스탠다드)

새로운 기술을 사용하기위해 새로운 언어를 배워야 한다면 진입장벽이높다, C#과 PHP 현재 가능, 자바와 루비 파이썬 등 지원예정

이후 윈도 애저 구조설명
“다른 클라우드 사업자와 연동할 수 있는 구조 갖고있다”

발표할내용은 윈도 애저 플랫폼입니다
들어보셨고 검토하셨고 내부적으로 많은 논리를 거쳐왔을것이기에

열 명에게 클라우드가 무엇이냐 질문하면 열 가지 답이 나올 것으로 예상한다, 사람마다 다른 정의를 갖고 있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091013173154&type=det&re=zdk

091013 행사지원. 190209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