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존] 외신(연습)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GPU 활용 협력

자료 090929 외신(연습)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GPU 활용 협력

양사 협력하여 윈도 HPC 서버 2008에서 작동할 엔비디아 테슬라 그래픽 처리 장치 활용을 촉진키로

마이크로소프트(MS)와 엔비디아의 기술자들은 MS Windows HPC Server 2008 운영체제에서 동작하는 테슬라 그래픽 처리 장치(GPU) 활용촉진 팀을 결성한다고 지난 28일 발표했다.

양사는 이 팀이 CPU와 GPU에 기반하여 데이터 마이닝,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부터 분자역학, 탄성파 처리 분야까지 연구개발을 지원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댄 리드 MS 익스트림컴퓨팅 유닛 부사장은 “GPU와 CPU를 연계하여 다중 코어 코-프로세싱과 성능 향상을 실현한다”고 말했다.

엔비디아는 테슬라 GPU로 워크스테이션, 윈도 서버 2003과 2008을 사용하는 데이터센터 어플리케이션에서 윈도 XP와 윈도 비스타를 지원함으로써 점차 주류 컴퓨팅 분야로 이행해 왔다.

엔비디아에 따르면 가격이 낮아지고 사용하기 쉬워진 MS 비주얼스튜디오를 데이터센터 워크스테이션이 점차 많이 사용하고 있다고 한다.

앤디 킨 엔비디아 테슬라 사업부장은 “기술자 모임은 연산집약적 어플리케이션 사용시 20배 내지 200배 속도 향상을 보이는 GPU의 잠재력을 실현하였다”고 전했다.

양사의 협의로 사용자들이 엔비디아 GPU를 쓰는 대규모 병렬 CUDA(Compute Unified Device Architecture)의 이점을 살리게 됐다.

존 스톤은 윈도에서 엔비디아 GPU를 사용하는데, 그가 일리노이대학(University of Illinois)의 어바나 샴페인(Urbana-Champaign)에서 쓰는 ‘비주얼 몰큘러 다이내믹’으로 분자구조 시각화 및 분석작업시 엔비디아-MS 제휴 환경에서 유용하다고 전했다.

(초벌)

자료 090929 외신(연습) 마이크로소프트-엔비디아 GPU 협력?

얘들은 윈도HPC서버2008에서 돌아갈 엔비디아 테슬라 GPU 판촉하려고 협력함

두 회사 엔지니어 MS Windows HPC Server 2008 OS 에서 돌리는 테슬라 판촉하려고 팀 만듦

팀 만들어 뭐 하냐면 CPU랑 GPU 기반 R&D 작업 도울 것으로 기대
in 데이터 마이닝과 BI부터 분자역학과 지진처리 분야까지 걸쳐서
댄 리드 마이크로소프트 익스트림 컴퓨팅 유닛 부사장
“GPU와 CPU 커플링은 다중코어 상호처리 기회와 막강한 힘을 실현한다”고 말했다

엔비디아 점증적으로 테슬라GPU로 주류 컴퓨팅 분야로 이행
테슬라GPU, 웍스테이션,윈도서버2003,2008 사용하는 데이터센터 어플리케이션에서 윈도XP와 비스타 지원

엔비디아에 따르면 데이터센터웍스테이션 점차 MS비주얼스튜디오 이용하는데
가격이 떨어지고 있고 사용하기 편리해지고 있기 때문

앤디 킨 엔비디아 테슬라 사업부장
“사이언티픽커뮤니티는 작업을 변형시킬 GPU의 잠재력을 실현하기 위한 처음의 하나였다

연산집약적 어플리케이션 사용할 때 20~200배 속도를 관찰할 수 있는”

양사 협약은 사용자들이 NVIDIA GPU 쓰는 고도 병렬 CUDA아키텍처의 이점을 살릴 수 있게 했다

존 스톤은 윈도에서 엔비디아를 사용하는데 일리노이 어반 캠페인 대학에서 쓰는 비주얼 몰큘러 다이내믹 어플은 양사 파트너십에서 대단히 유용하다고 말했다
분자구조 시각화와 분석을 발달시키는 유용함

[1] http://www.informationweek.com/news/hardware/data_centers/showArticle.jhtml?articleID=220300125

090929 외신으로 씀. 190209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