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존] (교육) G메일 의식한 야후의 이메일 개선

자료 090928 (교육) 보도자료 연습

야후 메일 기능 개선과 첨부용량 확대.. “G메일 뛰어넘기” <<

야후 코리아는 사용자들이 이메일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첨부파일 용량을 10MB에서 25MB로 확대하고 업로드 기능을 개편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일반 첨부파일 용량으로는 구글의 G메일 첨부파일 용량과 동일한 수준.

일반 첨부파일은 저장기한에 제약이 있는 대용량 파일첨부 기능보다 오랫동안 저장해놓고 다운로드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야후! 코리아 측은 설명했다.

야후 코리아에 따르면 사용자의 PC에서 ‘드래그 앤 드롭(Drag N Drop)’만으로 여러 개의 파일을 바로 첨부할 수 있는 등 업로드 기능이 개선되었다.

복수 파일 업로드는 타 메일 서비스에서도 지원하지만 드래그 앤 드롭 첨부방식은 웹메일에서 새로운 기능이다.

또한 파일이 제대로 첨부되었는지 ‘이미지 미리보기’ 기능으로 확인이 가능하고 받은 메일에 첨부된 그림 파일은 따로 저장하지 않아도 ‘슬라이드 쇼’로 볼 수 있다.

김대선 야후 코리아 대표는 “이번 이메일 서비스 개편은 빠르게 변화하는 사용자 요구에 맞춰 실용적인 메일 사용 환경에 초점을 맞췄다”며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인터넷 생활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원본

야후! 메일, 파일 첨부 용량 25MB로 확대 및 첨부 기능 대폭 개편

– 메일 서비스 첨부파일 용량, 국내 최대 용량인 25MB로 확대
– 이미지 회전 및 미리보기, ‘드래그 앤 드롭’ 첨부 등 간편한 파일 업로드 기능 제공
– 채팅/일정관리/메모장 서비스, 메일함에서 한 번에 확인 가능해 편리
보도자료 제공일 2009년 9월 28일(월) ? 야후! 코리아(대표이사 김대선)는 사용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메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야후! 메일 서비스 첨부파일 용량을 25MB로 확대하고 파일 업로드 기능을 대폭 개편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개편으로 사용자들은 기존 10MB의 첨부파일 용량을 최대 25MB까지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는 국내 메일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일반 첨부파일 용량 중 최고 수준으로, 일주일 밖에 저장되지 않는 타 업체의 대용량 파일첨부 서비스에 비해 오랫동안 저장해놓고 다운로드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야후!의 메일 저장 용량이 무제한인 점을 감안하면, 그 활용도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야후!는 사용자들이 파일 첨부 서비스를 보다 간단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능도 대폭 개선했다. 사용자의 PC에서 ‘드래그 앤 드롭(Drag N Drop)’만으로도 파일을 바로 첨부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한번에 여러 개의 파일을 업로드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첨부 이미지 ‘미리보기’ 서비스를 통해 파일이 제대로 첨부 되었는지 쉽게 확인이 가능하며, 원하는 방향으로 이미지를 회전시킬 수 있는 부가 기능도 제공돼 파일 첨부 방식이 간편해졌다. 이 외에도 받은 메일에 첨부된 이미지 파일을 따로 저장할 필요 없이 즉석에서 ‘슬라이드 쇼’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사용자들은 번거로운 탭 이동 없이 채팅과 일정관리, 그리고 메모장 기능을 모두 메일함에서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메일 하단에서 간편하게 일정을 등록/삭제할 수 있으며, 특정 날짜와 시간대별로 정리된 일정 전체를 메일 확인과 함께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야후! 메신저와 연동 되기 때문에 메일 서비스 화면에서 친구와 실시간 채팅을 동시에 즐길 수 있으며, 대화 내용을 바로 메일로도 보낼 수 있는 편리 기능을 제공 중이다.

야후! 코리아 김대선 대표는 “이번 이메일 서비스 개편은 빠르게 변화하는 사용자들의 요구에 맞춰 보다 편리하고 실용적인 메일 서비스 환경 조성에 초점을 맞췄다”면서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인터넷 생활을 향상시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090928 보도자료 연습. 190209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