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존] (교육) 방통위-KISA, 미래인터넷기술 컨퍼런스 개최

자료 090921 (교육)보도자료 제10회 미래인터넷기술(NGIT) 컨퍼런스 2009 개최
– 안전하고 지능적인 미래 인터넷 구현을 위한 미래인터넷기술 논의-

국내외 미래인터넷 기술에 대한 정보교류와 지식공유의 장이될 제10회 미래인터넷기술(NGIT) 컨퍼런스가 9월 25일(금) 오전 10시부터 서울 코엑스(COEX) 컨퍼런스센터 310, 311호에서 개최된다.

본 컨퍼런스는 방송통신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희정)과 한국인터넷진흥협회(KISPA, 회장 김성만)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행사이다. 올해로 10회를 맞이하여 「Future of Safe and Smart Internet」라는 슬로건 아래 방송?통신 융합 서비스기술 등 각종 산업에 적용할 수 있는 미래인터넷 기술 및 서비스 발전방향 등에 대해 관련 전문가들이 발표 할 예정이다.

금번 컨퍼런스에서는 미래인터넷기술 관련하여 「안전한 인터넷」, 「인터넷식별자/IPv6」,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IPTV/Mobile IPTV 융합서비스」등 4개 세션별로 주요이슈?현황 및 발전방향을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7.7 DDoS1) 공격 등으로 최근 인터넷 보안에 관련된 관심과 중요성이 점점 높아짐에 따라 인터넷에서의 안전성을 되짚어 보는 “인터넷 이대로 안전한가?” 라는 주제로 학계, 기관, 업계 등 관련 전문가들의 심도 있는 패널토의도 진행 된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김희정 원장은 “현재 유?무선 통합 및 융합 등 인터넷 산업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인터넷의 역할변화가 필요한 현 시점에서 본 컨퍼런스를 통해 인터넷 산업에 대한 미래전략과 비전을 가늠해보고 국내 인터넷발전을 전망해 보는 유익한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미래인터넷기술(NGIT) 컨퍼런스 2009 개최

제10회 미래인터넷 컨퍼런스가 9월 25일 코엑스에서 열린다. 미래인터넷 기술에 관련 「안전한 인터넷」, 「인터넷식별자/IPv6」,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IPTV/Mobile IPTV 융합서비스」등 4개 세션별로 주요이슈 현황 및 발전방향이 소개될 예정이다. 방송통신위원회 주최로 「Future of Safe and Smart Internet」라는 구호를 내걸었다.

지난 7월 7일 일어난 디도스(DDoS : 분산서비스거부) 대란으로 인터넷 보안에 관심이 고조됨에 따라 “인터넷 이대로 안전한가?”라는 주제로 패널토의도 진행된다. 공동주관기관인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김희정 원장은 컨퍼런스를 통해 “인터넷 산업에 대한 미래전략과 인터넷 발전을 전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원본- 문장과 인용구가 길고 동어반복 많음- 유관단체와 인물 소개가 강조됨- 수식어구가 많음
임민철 버전- 정보 누락(‘누가’ 불분명)- 표현, 부호, 인용문, 수식어 정리 안 됨- 문장 덩어리가 큼
기사 올린 버전- 정보 보존- 원본 단락이 압축됨- 중복 표현 최소화- 강조 우선순위 다름-

(수정)

미래인터넷기술(NGIT) 컨퍼런스 2009 개최

제10회 미래인터넷 컨퍼런스가 9월 25일 코엑스에서 열린다. 미래인터넷 기술에 관련 「안전한 인터넷」, 「인터넷식별자/IPv6」,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IPTV/Mobile IPTV 융합서비스」등 4개 세션별로 주요이슈 현황 및 발전방향이 소개될 예정이다. 방송통신위원회 주최로 「Future of Safe and Smart Internet」라는 구호를 내걸었다.

지난 7월 7일 일어난 디도스(DDoS : 분산서비스거부) 대란으로 인터넷 보안에 관심이 고조됨에 따라 “인터넷 이대로 안전한가?”라는 주제로 패널토의도 진행된다. 공동주관기관인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김희정 원장은 컨퍼런스를 통해 “인터넷 산업에 대한 미래전략과 인터넷 발전을 전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선배시범)

방통위, ‘미래인터넷기술’ 행사 개최

방송통신위원회는 제 10회 ‘미래인터넷기술(NGIT) 컨퍼런스’를 오는 25일 오전 10시부터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행사에서는 각계 전문가들이 ‘Future of Safe and Smart Internet’이라는 슬로건 아래 방송/통신 융합 서비스 등 각종 미래인터넷 기술에 대해 발표한다.

특히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으로 인해 높아진 인터넷 보안 문제에 대해서 전문가들은 심도 있는 패널토의를 준비했다고 방통위는 전했다.

이와 함께 ‘안전한 인터넷’, ‘인터넷 인터넷식별자/IPv6’, ‘클라우드 컴퓨팅’, ‘IPTV/Mobile IPTV 융합’ 등 4개 세션별로 현황 및 발전 방향을 소개할 예정이다.

행사를 주관하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김희정 원장은 “유무선 통합 및 융합 등 인터넷 역할 변화가 필요한 시점에서 본 컨퍼런스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090921 보도자료 연습. 190209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