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존] SAP-HP, BI 협력 강화

외신 091014 SAP-HP, BI 협력 강화

SAP와 HP는 SAP 넷위버 비즈니스 웨어하우스(BW)와 HP 네오뷰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웨어하우스 플랫폼을 결합하여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부문 협력을 강화한다고 지난 13일 발표했다.

이는 HP 네오뷰 플랫폼에서 SAP의 넷위버 BW와 BI 분석도구를 결합한 제품. 업체는 사용자들이 확장성과 유연성이 향상된 데이터 관리 환경을 통해 기업의 의사결정에 더 나은 통찰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크리스티나 로빈슨 HP부사장 겸 BI솔루션 부장은 “HP 네오뷰와 SAP 넷위버 BW 통합으로 데이터 웨어하우스(DW) 성능이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로빈슨 부장은 “주요업무 정보량이 증가함에 따라 기업들의 실시간 접근속도에 대한 요구수준이 높아지고 있다”고 언급했다. 지난 3월에도 양사는 크기 7~15메가바이트의 업무용 메시지 전달속도 향상 기술 부문에서 협력했다.

HP는 서버기반 SAP넷위버 프로세스 통합기술안에서 XML메시지 매핑 속도를 위한 XML 가속기를 내놓으면서 “처리 속도 면에서 단일 XML메시지 7배, 복수 메시지 4배 향상을 나타냈다”고 밝혔다.

한편 SAP는 지난4월 DW 장비 업체 테라데이타와 함께 이와 유사한 협력 계획을 발표했다.

일부 외신은 “올해 HP가 집중하는 부분은 SaaS 포함한 엔터프라이즈”라며 “이 플랫폼은 HP가 클라우드컴퓨팅 사업을 지속한다는 표시”라고 보도했다.

HP는 지난해 1월부터 오픈소스 클라우드 컴퓨팅 테스트베드 개발에 인텔, 야후와 협력했으며 지난 3월 웹 애플리케이션과 미들웨어를 포함한 클라우드 관련 서비스를 내놨다.

–(초벌)

SAP-HP, BI, DW 부문 협력 강화

SAP와 휴렛-패커드는 SAP 넷위버 비즈니스 웨어하우스와 HP 네오뷰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웨어하우스 플랫폼을 결합하여 BI부문 협력을 강화한다고 지난 13일 발표했다.

결합제품은 사용자가 HP네오뷰플랫폼위에서 SAP넷위버 BW와 SAP의 BI지향 분석어플을 사용할수있다.

HP네오뷰플랫폼은 병렬 처리와 셰어드-낫씽 아키텍처로 대용량 데이터베이스 정보를 정렬하고 관리하고 접근할 수 있다

2010년 체험판 1분기부터 시작되고 2분기부터는 결합 버전 제공됨

기존 SAP 넷위버 BW 사용자는 HP네오뷰 플랫폼에 대응하기 위해 데이터를 조정하거나 옮길 필요 없음

크리스티나 로빈슨 HP 부사장 겸 BI솔루션 부장 “고객들에게 말했듯이 우리는 그들의 미션크리티컬 비즈니스인포메이션의 양이 성장함에따라 실시간 액세스에 대한 그들의 요구를 듣고있다”

“HP네오뷰와 SAP넷위버 BW 통합을 통해 고객들은 그들의 유저수 데이터사이즈 쿼리 크기와 조합 등 여러차원의 DW에 대해 향상된 확장성과 유연함을 얻을 것이다”

올해 HP가 집중하는 부분은 SaaS 포함한 엔터프라이즈

HP 클라우드 보증 패키지에 보안, 성능과 가용성 어플리케이션과 분석을 집어넣어 3월에 제공하는 것이었지

HP애플리케이션 센터, 퍼포먼스 센터, SaaS플랫폼 위에 비즈니스 가용 센터, 시스템 성능 향상 준비 동안 보안조치를 위한 웹 애플리케이션과 미들웨어 계층

이 플랫폼은 HP가 계속 클라우드컴퓨팅을 안고 갈것이라는 표시다

3월에 클라우드 보증이 나오기 전에도 HP는 오픈소스 클라우드 컴퓨팅 테스트베드 개발에 인텔 야후랑 협력했다

SAP와 HP는 비즈니스트랜잭션포메시지사이즈7메가에서15메가짜리의 가속을 위한 협력을 발표했다

HP가 서버기반 SAP넷위버 프로세스 통합기술안에서 XML메시지 매핑 속도를 위한 XML 가속기를 내놓으면서

회사는 단일 XML메시지 처리시간 7배 향상, 복수 메시지 처리시간 4배 향상됐다고 주장했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091015094654&type=det&re=zdk

http://www.eweek.com/c/a/Enterprise-Applications/SAP-HP-Collaborate-on-Business-Intelligence-Data-Warehousing-650296/?kc=rss

091014 외신으로 씀. 190122 옮김.